OLPC Human Interface Guidelines/The Laptop Experience/Bulletin Boards/lang-ko

From OLPC

< OLPC Human Interface Guidelines | The Laptop Experience | Bulletin Boards
Revision as of 02:20, 8 June 2007 by MitchellNCharity (Talk | contribs)
(diff) ← Older revision | Current revision (diff) | Newer revision → (diff)
Jump to: navigation, search


  이 페이지는 OLPC 팀을 모니터링합니다.
  번역근원 OLPC-HIG-Bulletin Boards 원문  
  OLPC Human Interface Guidelines/The Laptop Experience/Bulletin Boards/translations   +/- 차이  

게시판

모든 뷰에서 게시판은 대화와 공유를 위한 도구입니다.
Bulletin boards provide a layer for contextual chat and sharing around any view.

이 노트북은 메쉬 네트워크를 통한 연결을 언제나 유지하므로, 이러한 이점을 살릴 수 있는 추가적인 UI 레이어가 필요합니다: 게시판. 문자 그대로, 게시판은 "어떤 내용을 게시하는" 공간입니다.

Since the laptops have implicit connectivity via the mesh network, an additional layer of the UI has been designed to take advantage of it: Bulletin Boards. Taken literally, the Bulletin Boards provide a space for posting things.

문맥은 노트북 게시판의 유용성에 결정적입니다. '프레임'의 '장소' 가장자리에 있는 버튼 하나가 게시판 레이어를 켜고 끄며, 이 기능을 수행하는 버튼은 오직 하나 뿐이지만, 여러 가지 줌 레벨에서 각각의 뷰가 자신의 게시판을 갖습니다. 어느 한 게시판에 접근할 수 있는 개인들의 범주는 해당 뷰가 현재 표명하는 개인들의 범주와 일치합니다. 가령, '홈' 뷰 게시판에 게시된 모든 아이템은 그것을 게시한 아이에게만 보이므로, 전통적인 데스크탑 환경을 효과적으로 제공합니다. 마찬가지로, 그 아이의 '친구' 목록에 포함된 어떤 아이든, 그 아이가 '친구' 뷰 게시판에 게시한 것을 볼 수 있으며, 학급의 학생들과 교사는 '교실' 게시판에 게재된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메쉬' 뷰 게시판은 노트북 공동체 전체가 공유하는 환경을 제공합니다. 나아가, 각각의 활동 역시 그 자체 게시판을 가지며, 그 활동 자체에 관련된 파일과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공간을 제공합니다.

Context is key to the usefulness of Bulletin Boards on the laptops. A button in the Places edge of the Frame toggles the Bulletin Board layer on and off, and although only one button exists for this purpose, each view among the various zoom levels has its own Bulletin Board. The scope of individuals who have access to a given Bulletin Board matches the scope of individuals that the view currently represents. For example, any items posted to the Home view Bulletin Board may only be seen by the child that posted them, effectively providing a traditional desktop environment. Likewise, anyone within the child's list of Friends may view things the child has posted to the Friends view Bulletin Board, and all of a child's classmates and her teacher can view her posts to the Class Bulletin Board; the Mesh view Bulletin Board provides an environment for sharing with the entire laptop community. Furthermore, each activity has its own Bulletin Board, providing a space for sharing files and ideas surrounding the activity itself that don't have a place within it.


공간적 채팅 인터페이스

WTF? What kind of title is this??

모든 뷰 상의 투명한 레이어로, 게시판은 공간적인 문맥 채팅 인터페이스를 제공합니다. 이것은, 일시적으로 조직되는 전통적인 포럼 스타일 스레드와 달리, 채팅 버블이 스크린의 어디에든 위치할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바다 그리기에서, 예를 들면, 하나의 대화가 수면 아래에서 진행되고, 동시에 또 다른 그룹이 하늘을 나는 새의 그림 형태에 대해 이야기할 수 있습니다. 또 다른 상황으로, 한 어린이가 먼 곳에 있는 다른 아이가 어떤 새로운 활동을 이용하는 방법을 익히는 것을 도와줄 수 있는데, 특정한 인터페이스 요소들을 그 기능에 대해 자세한 설명을 제공할 수도 있습니다. 읽기 응용프로그램에서, 교사가 아이의 글짓기를 보고, 맞춤법에 어긋난 부분을 지적하고, 활동 레이어 상의 작업을 직접 편집하지 않고도, 아이가 쓴 글의 특정 부분에 관해 의견을 나눌 수 있습니다.

As a transparent layer above any view, the Bulletin Board provides a spatially contextual chatting interface. This means that, unlike traditional forum-style threads that organize temporally, chat bubbles may be freely positioned on screen. Discussions formulate around specific areas of the activity beneath. Annotation-style comments open the door to a wide variety of conversational interactions. In a drawing of the ocean, for instance, one conversation could be happening below the water's surface, while another group of children discuss what kind of birds fly through the sky. In another situation, one child could remotely assist another in learning how to use a new activity, pointing out specific interface elements with detailed descriptions of their functionality. In a literary application, child or teacher could proofread another child's story, correcting spelling mistakes, pointing out grammatical errors, and sharing thoughts about specific sections of the story without directly editing the work on the activity layer beneath.

공유를 위한 환경

문맥적 채팅에 더하여, 게시판은 공유 공간을 제공합니다. 게시판에는 타인들이 보고, 즐기고, 다른 이들에게 전달하고, 공유할 수 있는 어떤 오브젝트도 게시될 수 있습니다. 공유 공간은 모든 뷰의 핵심 요소입니다.

In addition to contextual chats, Bulletin Boards provide a space for sharing. Any object may be posted to a Bulletin Board for others to look at and enjoy and to pass on to others, promoting viral sharing. The sharing environment is an integral element of all views.

'홈' 뷰에서는 해당 노트북을 소유한 아이만이 게시판 컨텐트에 접근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게시판은 일시적으로 오브젝트를 저장하고, 손 쉽게 접근하기 위한 편리한 공간입니다. 이러한 방식으로, 줌 레벨들로 대체된 전통적인 데스크탑은 '홈' 뷰의 게시판을 통해 다시 제 자리를 차지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묘사되는 기능은 전통적인 데스크탑을 어느 수준까지 모방합니다. 문백적 채팅 풍선이 '홈' 뷰에서도 가능하며, "메모장" 메커니즘을 제공합니다. 게시판 메타포는 오브젝트를 두기 위한 일시적이고 항상 변화하는 공간을 강조하며, 오브젝트를 저장하는 공간과는 구분됩니다. 이것은 데스크탑을 "모든 것"의 저장 장소로 오용하는 것을 막을 수 있으며, 따라서 어느 한 시점에 가장 요구되는 파일들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합니다.

In the Home view, for instance, only the child to whom the laptop belongs has access to the contents of the Bulletin Board. Here, the Bulletin Board provides a convenient area for the temporary storage of objects and activities, as well as those things kept around for quick access: tomorrow's homework assignment, the pictures taken last week, the book the child is reading, a favorite game. In this way, the traditional desktop that the zoom levels replaced finds its way back through the Home view Bulletin Board. The functionality described here mimics the traditional desktop to some extent. Note that the contextual chat bubbles are also available in the Home view, providing a mechanism for writing "notes-to-self". The Bulletin Board metaphor emphasizes a temporary and ever changing space for placing objects, distinctly separate from the space in which they are stored. This may prevent the common overuse of the desktop as the primary place to store everything, which limits its usefulness as a quick way to find the files that matter most at any given point in time.

'친구'와 '메쉬' 뷰에서, 게시판은 아이가 발견하거나 친구들과 만든 재미난 것들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공유와 더불어 기억해야 할 중요한 사항은, 물론, "철수, 영희와 이 JPEG (또는 다른 파일 포맷)을 공유"하는 것이 아니라, "철수, 영희와 이 사진 (또는 그림)을 공유"하는 것입니다. 공유 메타포는 우리가 이용하는 파일 전달 시스템보다 훨씬 자연스러운데, 파일 전달은 사실상 공유의 보다 추상적 아이디어를 기술적으로 수행하는 것을 의미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어린이들 역시 다른 사람들이 게시한 것들을 볼 수 있습니다. 더욱이, 공동체 공간으로서, 그룹 공유가 자연스럽게 발생합니다.

From the Friends and Mesh view, the Bulletin Board serves as a place to share interesting things a child has found or created with friends, and the entire mesh respectively. The important thing to remember with regard to sharing, of course, is that "Share this JPEG (or GIF or SVG or any other picture format) file with Bob and Sue" translates to "Share this photo (or picture) with Bob and Sue." The sharing metaphor functions much more naturally than the file transfer systems we're used to, since file transfer really just represents a technical implementation of the more abstract idea of sharing in the first place. Of course, children can also view the things that others have posted as well. Moreover, as a community space, group sharing occurs naturally.

마지막으로, 게시판의 공유 공간은 '활동' 수준에서 약간 상이하지만 더욱 강력한 의미를 가집니다. 즉, 현재 뷰에 대한 문맥적 상황에서, 각각의 ㅎ활동은 그 자신의 공유되는 게시판을 가집니다. 이 레이어에 게시함으로써 해당 활동에 참가하는 다른 이들이 볼 수 있는 기저의 활동을 위한 지원 자료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또는, 원한다면, 그들 자신을 위해 간직하거나). 이것은 사실 굉장한 것인데, 해당 활동 그 자체는 지원하지 않는 많은 오브젝트들을 포함하여, 어떤 오브젝트든 이런 식으로 공유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예를 들면, 그림 속에 노래를 붙여 넣을 수는 없지만, 게시판에 게재된 노래는 그것에 대한 영감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비슷하게, 이것은 해당 활동 내에서 당면한 과제에 관련된 자료 수집 수단이 될 수 있습니다. 5명 각각이 상어 이미지를 직접 그림에 게재하기보다는 그림을 위한 토대로써 어떤 것을 이용할 지 결정 하기 전에 다른 사람들이 보고 논의할 수 있도록 게시판에 그것을 게재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게시판은 연구를 모으고, 자료를 지원하는 공간이며, 그것들과 활동을 둘러싼 논의의 장입니다.

Finally, the shared space the Bulletin Boards provide take on a slightly different, yet quite powerful meaning at the Activity level. Again, contextual to the current view, each activity has its own shared Bulletin-board. Posts to this layer provide supporting materials for the underlying activity that other participants in the activity may view (Or, if they'd like, keep for themselves). This actually means a great deal, since any object at all can be shared this way, including many objects that the activity itself may not provide support for. For instance, though one couldn't paste a song inside a drawing (no compound document), a song posted to the Bulletin Board layer could provide inspiration for it. Similarly, it provides a means of collecting materials relevant to the task at hand within the activity. Rather than having 5 individuals each pasting images of a shark directly into the drawing, they could instead post them to the Bulletin Board for others to see and discuss before deciding which to use as a basis for the drawing. Thus, Bulletin Boards provide a space for gathering research and supporting materials, and holding discussions around both them and the activity.


Personal tools
  • Log in
  • Login with OpenID
About OLPC
About the laptop
About the tablet
Projects
OLPC wiki
Toolbox
In other languages